쿨(?)한 대리점 직원 덕분에 걱정이 많습니다.

오전의 불안하고 x가지 없는 대답덕분에, 한달넘게 참으며 바쁠거라 배려하는 의미에서 대리점에 한번도 귀찮게 전화하지 않았지만 오전의 맘에 안드는 통화때문에 오후에 전화를 다시 했습니다.

다시 통화해서 낼 언제쯤 개통하러 가면 되냐고 물어보니

<금요일 저녁이나 어쩌면 토요일 오후 쯤에 개통하실수도 있다>는 아까와는 전혀 다른 말...

일부러 당일 교환 안하려고 수쓰는듯한 느낌이 드는건 왜일까요?

금요일 밤이나... 토요일 오후라나.....    

그럼, 토요일 오전은???????????????? 

아... 일부러 작정한듯한 느낌이....

 

아이폰 대단하네요... 제 주변에 그렇게 따지기 좋아하고 불합리한건 죽어도 참지 못하는 그런 사람도 한달넘게 매일 술마시며 '수모'라는 표현까지 써가며 아이폰4받기만 기다리는걸 보면...

Posted by moviedori .com 무비돌이 moviedori

BLOG main image
개인적인 목적으로 '펌'가능합니다. 상업적이용불가! 편집 및 수정 불가! 출처 명시! 부탁드립니다. by moviedori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46)
무비돌이_포토에세이 (104)
무비돌이-예고편 (2)
무비돌이_스포츠 (1)
무비돌이_영화 (4)
무비돌이_맛집과 요리 (73)
무비돌이-레시피 (12)
무비돌이-인테리어 (8)
무비돌이_매일영어 (1)
무비돌이_매일그림 (1)
무비돌이_공모전 (0)
무비돌이_공모전1 (0)
무비돌이_뉴스 (39)
무비돌이_정보 (85)
무비돌이_영상 (7)
무비돌이_사업 (2)
무비돌이_IT (59)
무비돌이-Fiction (1)
무비돌이-소소한 이야기 (11)
무비돌이_쇼핑 (6)
무비돌이-긍정의힘 (2)
김포 (14)
원주 (3)
서초 (0)
코스트코 (7)
마트 (1)
편의점 (1)
... (1)
Total : 417,299
Today : 0 Yesterday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