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어떻해? 괜히 봤어!-도루묵찌개           moviedori-맛집과 요리
회,해물탕,김 등... 바다에서 나오는 먹을거리라면 무조건 환장(?)하는 저였지만...
얼마전 태어나 처음 먹어본 도루묵 찌개는 영~ 적응이 안되었습니다.
그 맛있는 걸 왜그러냐구요?
쩝....
처음이 안좋았습니다.
산지에서 바로 사온 비싼 도루묵
예전엔 쌌었다는데, 지금은 절대 싼 생선이 아니죠...   비싸죠...
뚝딱뚝딱 인터넷에서 하라는 대로 끓였습니다.
음...
맛보고 바로 포기...
이럴수가... 처음 만든 음식도 모양은 엉망일 지언정, 맛은 기본빵은 하는 저였는데,
이렇게 맛이 없는 것은 처음이였습니다. --;
충격!

정신을 추스리고, 잘 못 만들었을 수도 있다는 생각에
어떤 생선이든 기본빵은 하는
아무리 맛 없는 생선도 기본적인 반찬거리로는 만들어주는
간장양념조림 으로 만들어 봤습니다.

남은 도루묵이 있어서 다행이였습니다.
무를 깔고 , 각종 양념을 아낌없이 듬뿍 얹었습니다.
알이 슬슬 터지며....
완성된 모습...
생선을 건지는 순간 부터 마구 부서지기 시작했습니다.

모양은 썩 내키진 않았지만, 비싼 가격이 생각나 눈물을 머금고 어떻게든 맛있게 먹으리라 다짐하며 먹어봤습니다.

이런....   TT;
세상에나, 그 어떤 생선도 기본빵은 하게 해주는 간장조림 까지 실패하다니....


사실 처음 도루묵찌개를 끓일때부터, 스스로를 계속 속이고 있었지만
이제는 더이상 스스로를 속일 수 없을 정도로 제 머리속을 가득 채운 영상이 있었습니다.
미국드라마 'V(브이)'
그리고, 올릴 수 없는 혐오스런 끈적끈적한 점액이 있는 파충류의 모습...

지극히 개인적인 기준으로 볼때,
정말 맛 없었습니다.

식감은 뭐랄까... 보통의 알탕처럼 부드러운게 아니라 딱딱한 알들이 , '김' 봉투속 들어있는 방습제(실리카겔) 같은 느낌이랄까요....  어떤 분들은 그 느낌이 너무 좋다고 하시는데 .... 전 영 적응이...

더구나, 저 수저에 매달린 침같기도 한 끈적 끈적한 점액 느낌의~~~~

그 모든게 한꺼번에 섞이면서


뭐가 잘못되었나 , 아는 분들에게 물어봤더니
 1. 에~ 그 맛있는걸~ 아 진짜~ 그거 나나 주지~ 알요? 식감요? 그게 맛이예요~ 그 톡톡 터지는 맛
     (대학로 김모연구원 외...)
 2. 도대체 도루묵을 무슨 맛으로 먹는지 모르겠어요~  비싸기만 비싸고....
     (서울, 경기도 각 몇 분)  

도루묵이란 생선이 극단적인 반응을 얻는 생선이였군요.... 음...
전 불행히도 후자였구요....

* 도루묵을 비하(?)하거나 나쁜 것이라는 의미가 아니라, 단지 저랑 맞지 않았다는 얘기입니다. 
* V라는 미국드라마를 보지 않고 먹었으면 , 어쩌면 좋아했을 수도 있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나 어떻해? 괜히 봤어!-도루묵찌개           moviedori-맛집과 요리
Posted by moviedori .com 무비돌이 moviedori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개인적인 목적으로 '펌'가능합니다. 상업적이용불가! 편집 및 수정 불가! 출처 명시! 부탁드립니다. by moviedori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446)
무비돌이_포토에세이 (104)
무비돌이-예고편 (2)
무비돌이_스포츠 (1)
무비돌이_영화 (4)
무비돌이_맛집과 요리 (73)
무비돌이-레시피 (12)
무비돌이-인테리어 (8)
무비돌이_매일영어 (1)
무비돌이_매일그림 (1)
무비돌이_공모전 (0)
무비돌이_공모전1 (0)
무비돌이_뉴스 (39)
무비돌이_정보 (85)
무비돌이_영상 (7)
무비돌이_사업 (2)
무비돌이_IT (59)
무비돌이-Fiction (1)
무비돌이-소소한 이야기 (11)
무비돌이_쇼핑 (6)
무비돌이-긍정의힘 (2)
김포 (14)
원주 (3)
서초 (0)
코스트코 (7)
마트 (1)
편의점 (1)
... (1)
Total : 426,408
Today : 4 Yesterday : 11